조회 수 84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감수성 터지던 2년전에 쓰던 시들 공개 ㅋㅋㅋㅋ


수정됨_KakaoTalk_20210515_004636313.jpg


다시 쓴다면 마음의 모양을 맞출게보단

마음의 입술을 너의 그 것과 맞출게로 시작할 것같다



  • profile
    공기 2021.05.16 02:33
    너의 그 것 이라함은 무엇인가요?
    당연히 입술일거 같긴한데 이상하게 보지면 더 좋을것 같다는...ㅎㅎ 뜬금포로 궁금했어요. 시인의 의도는 무엇이었나요?

    이전 연애에서 저도 애인에게 그림을 그려줬던 추억이 있어요.

    사랑은 사람을 예술가로 만드나봐요.
    오월의 봄이라 그런가...참 달달하네요~
  • profile
    달꼬 2021.05.16 12:27
    to : 공기

     독자가 원하는것을 생각할 수 있도록 그것이라고 했어요 ㅎㅎ


    저는 그림이 더 좋을 것같아요 받는다면 !

    색깔이 들어가니까요 ㅎㅎ 




일상 이야기

읽기 : '한국인' / 쓰기 : '한국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187 질문지를 만들다가 6 모솔인척 2021.06.15 114
3186 ‘공유 욕망’에 대해서. 4 금선 2021.06.05 134
3185 걷는 게 하체다. 16 file 금선 2021.05.31 207
3184 식상한 나의 변. 8 직진녀소피 2021.05.21 203
3183 주관적으로 좋다. 8 직진녀소피 2021.05.21 153
3182 그 섬 그리고 지금 여기 2 브리 2021.05.20 105
3181 질이 부푸는 신기한 경험 3 사이다마신사이다 2021.05.19 138
3180 대화가 잘 되는 상대 혹은 나. 15 모솔인척 2021.05.18 176
» 사랑은 날 시인으로 만든다 _ 1 2 file 달꼬 2021.05.15 84
3178 놓친 질문들 4 브리 2021.05.14 71
3177 애무의 부재 20 브리 2021.05.10 157
3176 석달간의 야광 수업, 삶의 지휘자가 된 느낌 4 선수 2021.05.07 175
3175 넌 내게 모욕감을 줬어 5 브리 2021.05.05 89
3174 대충 멀쩡 8 공기 2021.05.05 132
3173 초코파이 내복을 마주하던 그날. 16 모솔인척 2021.05.04 118
3172 도망치는 여자 12 미야 2021.05.02 115
3171 댓글로 궁금증을 풀어내는것과 불감증의 상관관계 14 file 사이다마신사이다 2021.05.02 140
3170 자궁 수심가 18 브리 2021.04.30 134
3169 동생과의 대화 복기 12 브리 2021.04.26 174
3168 소소한 놀이 15 브리 2021.04.22 133
목록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0 Next ›
/ 16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Designed By WebEngine.